로드킹
로드킹


한채영이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19일 오전 방송된 리얼 예능프로그램 KBS2 ‘로드 킹’에서 한채영은 일정 때문에 함께 하지 못한 광희 대신 같은 그룹 멤버인 동준과 팀을 이뤘다. 두 사람은 통나무 코스를 무사히 통과했지만, 진흙 웅덩이에 박혀 꼼짝 못 했다. 이 상황에서 한채영은 걷기도 힘든 진흙 웅덩이 속에서 와이어를 풀었고, 넘어지기를 반복하며 윈치 작업을 성공했다.

하지만 차가 또 진흙 웅덩이에 빠지게 되면서 한채영은 다시 한 번 윈치 작업에 나서는 열정을 선보인 것. 물론 끝내 4위를 차지한 두 사람은 벌칙을 받게 됐다.

또 이날 신현준은 한채영 바라기였던 광희를 언급하자, 한채영은 “광희가 친해지지 말라고 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프로드 리얼버라이어티 ‘로드킹’은 험악한 오프로드를 달리며 모험을 즐기는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신현준을 비롯해 연정훈, 장우혁, 뮤지, 주종혁, 광희, 동준, 소현, 한채영 등 9명의 연예인들이 출연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