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1315362910528
2014101315362910528


걸그룹 시크릿 멤버 한선화가 첫 지상파 주연 데뷔를 알리는 자리에서 최근 불거진 아이돌 그룹의 탈퇴와 관련된 질문을 받고 담담하게 대답했다.

13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MBC 새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참석한 한선화는 “최근 아이돌 멤버의 탈퇴도 화제가 되는데, 멤버들이 연기 등 외적인 활동을 많이 하게 되면 갈등이 생길 수도 있을 것 같다. 그럴 경우 어떤 방식으로 해결을 하나”라는 질문을 받고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이라, 굳이 해결을 하는 것도”라고 말했다. 이어 한선화는 “그런 이야기는 서로 한 적도 꺼낸 적도 없고, 이제는 각자 포지션이 정확하게 나눠져 있다보니 그런 일도 없다”고 대답했다.

한선화는 끝으로 “각자의 자리가 나뉘어져 있으니 서로 응원을 해준다”는 답으로 마무리 했다.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은 이른바 삼포시대로 불리우는 오늘날, 경제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미처 준비가 되어 있지 않았던 대학생 커플이 부부가 되면서 벌어지는 성장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장우 한선화 정보석 이미숙 임예진 등이 출연한다. 첫 방송은 18일 오후 8시 45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