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s-vert
cats-vert


5년 만에 컴백한 가수 서태지가 기억에 남는 악플은 “감금의 아이콘”이라고 밝혔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전설의 가수 서태지가 출연했다.

이날 서태지는 “유재석이 지인같은 느낌이 들고 둘이 만나면 재미있는 이야기를 많이 할 수 있을 것 같다”며 ‘해피투게더’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날 유재석은 “하지만 우리는 강한 것을 많이 준비했다”며 “혹시나 기사나 댓글도 다 보는 편인가”라는 질문을 던졌다. 이에 서태지는 “댓글이나 기사는 거의 본다”며 “요즘은 악플도 많은데 다 좋다. 악플도 하나의 관심이라고 생각하고 다 팬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재석이 “기억에 남는 악플이 뭔가”라고 묻자 서태지는 “감금의 아이콘”이라고 답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