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썰전’
JTBC ‘썰전’


JTBC ‘썰전’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 84회에서는 4일 갑작스럽게 한국을 방문한 북한 실세 3인방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먼저 김구라는 “지난 4일 한국을 방문한 북한 대표단에는 황병서 총정치국장, 최룡해 당 비서, 그리고 김양건 대남 비서가 포함되었으며 특히 이들은 북한 내 서열 2, 3, 4위로 꼽힌다”고 전했다.

이에 강용석은 “이 세 명이 동시에 움직였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는 것일 것”이라며 북한의 숨겨진 의도가 있을 것이라는 추측을 내놓았다.

그러자 김구라는 “예능으로 말하자면 ‘유·강·신(유재석, 강호동, 신동엽)’이 한꺼번에 등장한 것 아니냐”며 북한 실세 3인방을 국민 MC 3인방에 비유하는 예능인다운 시각을 선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그 외 최근 뜨거운 이슈로 급부상한 검찰의 카톡 검열 논란에 대한 세 출연자의 이야기는 9일 오후 11시 ‘썰전’에서 공개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