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개그콘서트’ 포스터
KBS2 ‘개그콘서트’ 포스터


KBS2 ‘개그콘서트’ 포스터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의 연출을 맡은 이재우 CP가 프로그램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이 CP는 26일 오후 텐아시아와의 전화통화에서 “앞서 폐지된 코너 ‘예뻐 예뻐’를 비롯해 대대적인 코너 변화가 뒤따를 것”이라며 “방송된 지 오래된 코너 폐지와 함께 신선한 코너들을 추가해 ‘개콘’의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개콘’은 방송 중 수시로 코너를 재편하며 전체적인 프로그램의 변화를 꾀해왔다. 이 CP는 지난 9일 추석특집 파일럿으로 방송된 KBS ‘당신이 한 번도 보지 못한 개그콘서트’에서 소개된 ‘음모론’과 ‘사람일은 모른다’의 재녹화 결정도 이와 같은 맥락이라고 전했다.

이 CP는 “‘음모론’과 ‘사람일은 모른다’도 당시 추석 방송 때의 반응을 검토한 후 재녹화 기회를 주기로 했다”며 “정규 편성 여부는 재녹화분의 반응에 따라 결정된다. 좀 더 다양하고 가능성 있는 코너를 확보하기 위한 선택”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렛잇비’, ‘억수르’, ‘닭치 고(高)’, ‘연애능력평가’ 등 코너를 신설하며 쇄신에 나선 ‘개콘’이 이번 코너 개편을 통해 한 번 더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에 귀추가 주목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