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4647_715586415198937_4166322078097318675_n
1604647_715586415198937_4166322078097318675_n


2014 서울국제뮤직페어(MU:CON SEOUL 2014, 이하 뮤콘)가 글로벌 뮤직 쇼케이스에 참가하는 뮤지션 라인업을 발표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뮤콘’은 국내외 음악 전문가들과 교류와 상호협력을 통해 한국 대중음악의 발전과 해외진출을 도모하는 국내 최대 글로벌 뮤직마켓이다.

록·모던록 부문에는 자우림과 크라잉넛을 비롯해 아시안체어샷, 로로스, 단편선과 선원들 등 11팀이 참가한다. 팝·재즈 & 크로스오버 부문에서는 잠비나이, 바버렛츠, 술탄오브더디스코 등 7개 팀이 확정됐다.

이와 함께 댄스 & 일렉트로닉 부문은 크레용팝을 비롯해 이디오테잎 등 6개 팀이 꾸민다. 랩&힙합·리듬&블루스·솔 부문에서는 버벌진트와 일리네어레코즈(더콰이엇·도끼·빈지노) 등 총 5개 팀이 활약한다.

글로벌 뮤직 쇼케이스에 참여하는 총 45개 팀 중 국내 29개 팀은 지난 1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 공모에서 11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됐다. 공모에는 지난해 200여 팀 보다 1.5배 많은 총 310개 팀이 응모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외 팀으로는 러시아의 머미트롤, 캐나다의 아스펙츠, 호주의 데미 루이즈, 뉴질랜드의 더 볼란즈 등 7개국 8개 팀이 쇼케이스에 나선다.

이들 뮤지션들은 오는 10월 6∼8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일대에 조성된 ‘콘 클러스터’에서 해외 바이어, 국내외 음악 관계자를 비롯한 일반 관람객 대상으로 음악을 선보인다. ‘뮤콘’ 관련 행사는 삼성블루스퀘어를 비롯해 이태원에 위치한 클럽에어, 올댓재즈 등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뮤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