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비정상회담’
JTBC ‘비정상회담’


JTBC ‘비정상회담’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이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3위에 올랐다.

24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9월 조사에서 ‘비정상회담’이 MBC ‘왔다! 장보리’, ‘무한도전’에 이어 3위에 올랐다. 4위는 ‘진짜 사나이’, 5위는 KBS2 ’1박 2일’이 차지했다.

‘비정상회담’은 7월 방송 3주 만에 ‘한국인이 좋아하는 TV 프로그램’ 20위권에 진입했고 8월에는 6위, 9월에는 3위까지 오르는 파죽지세를 보였다. 이러한 ‘비정상회담’의 뜨거운 상승세가 언제까지 지속될지 눈길을 끌고 있다.

이밖에도 JTBC ‘썰전’은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9위에 오르며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교양 프로그램으로 나타났다.

한국갤럽은 16일부터 18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요즘 가장 좋아하는 TV 프로그램’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7월 7일 첫방송된 ‘비정상회담’은 외국인 패널들의 화려한 입담과 공감형 주제로 방송가에 뜨거운 반향을 일으키며 꾸준히 시청률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