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성시경이 거침없는 19금 은유를 발설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는 MC 신동엽, 성시경, 유세윤, 허지웅이 출연한 가운데 ‘그린 라이트를 켜줘’ 코너를 진행했다.

성시경은 “나야, 내 가슴이야?”라고 묻는 여자친구 사연에 대해 “그건 한국이야, 경상도야?”라는 말과 같다며 실소했다. 여자친구를 사랑한다는 것에는 육체적인 사랑이 내포함을 은유한 것.

이에 유세윤은 “그런데 한국에 도착하자마자 경상도로만 가니까…”라며 장난을 쳤고 성시경은 이에 질세라 “서울이야, 종로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