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19일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개막식이 열린 가운데 KBS2 ‘인간의조건’의 개그우먼 김지민, 김영희 김숙, 신보라 등이 선수단 응원에 나섰다.

19일 방송된 KBS2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개막식 방송에는 ‘인간의 조건’ 팀이 응원 영상을 보내왔다. 김지민을 비롯한 ‘인간의 조건’ 팀은 ‘TV보면서 소리 지르지 않기’라는 미션을 받았다. 김지민은 “저는 인생이 음소거예요”라며 자신감 있는 태도를 보였다. 이어 마스크를 쓴 ‘인간의 조건’ 팀은 대한민국 선수들의 경기를 보면서 응원을 하지 못해 고통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결국 마스크를 벗은 그들은 대한민국 선수들을 위해 미션을 포기하고 “응원에는 조건이 없습니다. 대한민국 5,000만 선수들 힘내세요. 파이팅!”이라고 외치며 선수단을 응원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