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신세경이 자신의 냄새를 맡으며 킁킁대는 이동욱을 피해 도망갔다.

18일 방송된 KBS2 ‘아이언 맨’에는 방송 초부터 주홍빈(이동욱)의 등에 칼이 돋아나는 장면이 그려지며 긴장감 속에 극이 시작됐다.

손세동(신세경)은 창(정유근)이를 돌보고 윤여사(이미숙)의 일도 돕는 등 노력했다. 그 순간 홍빈은 세동의 뒤에 급 등장해 세동의 체취를 마구 맡기 시작했다.

놀란 세동은 홍빈을 피해 도망쳤지만 홍빈은 계속해서 눈을 감고 변태같은 표정으로 세동의 향기를 맡았다.

세동은 이어 버스를 향해 달려가며 홍빈을 피해 홍빈의 회사에 첫 출근을 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