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아이언맨4’에 안착할까?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현재로서는 ‘아이언맨4’ 출연에 대한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최근 토론토 국제영화제에 참석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버라이어티와의 인터뷰에서 “마블과의 계약이 한 편 남아 있기는 하지만 그것이 ‘아이언맨4’는 아니다”라고 전했다.

하지만 실망하기엔 이르다. 마블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에게 캐스팅 디렉터와 같은 권한을 부여했기 때문이다. 한마디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결정에 따라 ‘아이언맨4’ 제작이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그의 마블 내 위상을 짐작케 하는 대목이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USA투데이와의 인터뷰에서 “블랙 위도우, 헐크를 주인공을 한 단독 영화가 꼭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아이언맨, 토르, 블랙위도우 등을 모두 만날 수 있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2015년 5월 개봉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영화 스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