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故) 리세
고(故) 리세


고(故) 리세

작곡가 겸 가수 윤일상이 7일 사망한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멤버 리세에 대해 “누구보다 열정적이고 겸손했던 친구”라며 애도의 뜻을 밝혔다.

윤일상은 7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평소 누구보다 열정적이었고, 착하고 겸손했던 권리세 양을 기억합니다.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리세에 대한 추모의 뜻을 보였다.

지난 3일 새벽 교통사고를 입은 리세는 곧바로 병원으로 후송돼 수술 및 치료에 들어갔으나 머리 부상 등 상태가 심각해 7일 오전 결국 숨을 거뒀다.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전 “레이디스코드의 멤버 리세가 향년 23세의 나이로, 7일 오전 10시 10분경 하늘나라로 떠났다”고 사망 소식을 전했다.

리세의 빈소는 서울 고려대 병원에 마련됐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DB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