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런닝맨


수지가 방출했던 지석진을 다시 멤버로 재선택해 의외의 모습을 보였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한류스타 레이스 편’에서는 수지를 중심으로 하는 한류 토끼 vs 이광수의 한류 기린의 대결을 펼쳐졌다. 1라운드 대결에서 승리한 한류 토끼 팀의 수지는 팀 멤버였던 지석진을 방출했다. 이후 3라운드 핸드프린팅 미션에서 승리해 팬 교환 찬스를 얻은 수지는 고심 끝에 다시 지석진을 선택했다.

수지는 “(지)석진 오빠”라고 호명했다. 하지만, 지석진 영입에 반대하는 송지효는 “지석진 아니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수지는 같은 팀 멤버들의 당황스럽다는 반응에도 “석진 오빠로 정하겠다”며 의리를 보였다. 당사자인 지석진은 함박웃음을 지었고, 한류 토끼 팀에 재합류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