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고교처세왕”고교
tvN ‘고교처세왕”고교


tvN ‘고교처세왕”고교

서인국-이하나 커플의 키스 명장면이 또 한 번 연출될 것으로 예고돼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28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케이블TV tvN ‘고교처세왕’ 13화에서는 민석(서인국)의 정체를 알고도 그를 받아들이기로 한 수영(이하나)의 본격적인 ‘고삐리 본부장’ 내조 스토리가 전파를 탈 전망이다. 지난 12화에서는 심한 어깨 부상으로 아이스하키 선수 생활의 종지부를 찍게 된 민석이 힘들어하자 수영은 그를 찾아가 두 팔을 벌리고 꼭 안아주며 “괜찮다, 괜찮다, 괜찮다”라고 위로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긴 바 있다.

민석의 정체를 알게 된 수영은 한이사(김원해), 김팀장(조한철)과 힘을 합쳐 본격적으로 ‘고삐리 본부장’ 내조에 나서게 되고, 선수 생활을 접게 된 민석의 마음을 열고자 운동 특훈을 해달라며 재활의 의지를 보인다.

‘고교처세왕’은 철없는 고교생이 대기업 간부로 입사하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작품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tvN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