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박신혜


박신혜

아시아투어 중인 ‘한류퀸’ 박신혜가 일본의 도쿄와 오사카에 이어 상해에서 중국 대륙을 뜨겁게 달궜다. 지난 해에 이어 박신혜의 중국 첫 무대가 26일 화려하게 막을 올린 것.

25일 홍천 공항의 박신혜의 입국현장에서 26일 공연이 펼쳐진 상하이 인터내셔널 패션 센터(Shanghai International Fashion Center)에는 수많은 중국 팬들이 몰려 박신혜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상해뿐 아니라 8월 중경, 심천, 장사, 북경까지 중국 총 5개 도시에서 팬들과 만나게 된 박신혜의 중국 무대의 서막을 연 ’2014 스토리 오브 엔젤 인 상하이(Story of Angel in Shanghai)’는 첫 무대다운! 열기와 환호 속에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

‘러블리 데이(Lovely Day)’ 무대로 오프닝을 가진 박신혜는 ‘스토리(Story)’ ‘말도 없이’ ‘마이 디어(My Dear)’ ‘사랑하게 되는 날’ 등 총 5곡의 무대를 선보였고 때로는 깜찍하게 때로는 숙녀처럼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주었다. 특히 오빠 박신원이 작곡하고 남매가 함께 작사한 ‘마이 디어’의 소개 영상에서는 남매의 어린 시절 모습이 펼쳐져 객석의 탄성이 터져 나왔다.

박신혜는 이에 화답하듯 중국 팬들과 함께 호흡하며 ‘마이 디어’의 중국어 버전을 선사했다. 또한 웨이보 팔로워 640만 명을 돌파하며 한국 여배우 최다 팔로워를 가진 배우답게 웨이보를 통해 미리 전해진 팬들의 질문에 하나 하나 답하기도 했다. 박신혜는 팬미팅이 끝난 후 모델로 활약중인 중국 통일음료 프로모션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하기도 했다.

상해를 시작으로 8월 중경, 심천, 장사, 북경 등 중국 5개 도시에서 공연하는 박신혜는 이어 대만, 태국에서도 투어가 예정돼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솔트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