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포미닛


미국 빌보드가 걸그룹 포미닛의 ‘뮤직비디오 톱5’를 선정했다.

24일(현지시간) 빌보드는 K팝 칼럼 K타운을 통해 5주년을 맞은 포미닛의 뮤직비디오 다섯 개를 집중 조명하며 “5년이라는 시점은 많은 한국 아이돌 그룹들에 있어 마치 유통기한처럼 생각될 수 있다. 하지만 포미닛은 전보다 더 강력해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빌보드는 포미닛의 뮤직비디오 중 1위로 ‘오늘 뭐해’를 꼽았다. ‘오늘 뭐해’ 뮤직비디오가 포미닛의 장점들을 모두 모은 것은 물론 멤버 개인에게도 모두 스포트라이트를 줬다는 이유에서다. 빌보드는 “멤버들은 ‘이름이 뭐예요’에서보다 더욱 즐거워 보였다”며 ‘오늘 뭐해’ 뮤직비디오 작업에 멤버 가윤이 참여한 점에 대해 “팬들에게는 더욱 특별한 뮤직비디오가 됐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빌보드는 2위에 ‘볼륨 업(Volume Up)’을. 3위에 ‘이름이 뭐예요’를, 4위에 ‘? 어 걸 원츠(What a Girl Wants)’를 올렸다. ‘볼륨 업’에 대해 빌보드는 “영상적인 면에서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5위에는 ‘허(Huh)’ 뮤직비디오가 올랐다. 빌보드는 “포미닛의 초기작 중에서도 ‘허’는 멤버들의 세련되면서도 ‘나쁜 여자’ 같은 이미지를 보여줬다”고 덧붙였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