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우
박민우


박민우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이하 룸메이트)에 출연 중인 배우 박민우가 최근 졸음운전과 관련해 논란이 불거진 데 대해 사과했다.
20일 방송된 <룸메이트>에서는 신성우, 이소라, 이동욱, 홍수현, 조세호, 애프터스쿨 나나, 투애니원 박봄, 서강준, 송가연, 엑소 찬열이 여행을 떠나 서로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고백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이에 박민우는 지난 13일 방송분에서 졸음운전하는 모습이 방송된 데 대한 미안함을 전했다. 당시 박민우는 팀을 나눠 운전을 하고오던 중 피곤함에 짜증을 내는 등 멤버들에게 말 실수를 했다.

또 졸음운전으로 차가 가드레일에 접근하는 등 위험천만한 상황을 만들었다. 이에 박민우는 이번 방송에서 번지점프에 도전하며 속내를 고백했다. 그는 “다들 너무 고맙다. 그리고 이번 여행에서는 큰 교훈을 얻은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박민우는“제가 생각하고 그런 것들을 혼자 자꾸 해결하려는 게 이번 여행에서 오해를 일으켜 수현 누나, 강준이, 봄이 누나, 가연이에게 미안하다”며 “그래도 같이 해서 너무 고맙다. 제가 더 잘 할게요”라고 덧붙였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