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맨’
SBS ‘런닝맨’


SBS ‘런닝맨’

“드디어 송지효-개리, ‘월요커플’ 아성이 무너지나?”

대세 ‘으리녀’ 개그우먼 이국주가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 개리의 ‘원웨이(one way) 러브’를 받으며 ‘썸’을 형성, 안방극장을 충격에 빠뜨린다.

이국주는 오는 20일 방송될 SBS ‘런닝맨’ 205회 분 ‘응답하라 2014 하숙생’ 레이스에서 ‘대학시절 잘 놀았을 법한, 쎈 언니’들 중 한명으로 출연, 백지영-강승현-홍진영-페이 등과 함께 팀을 나눠 하숙비 쟁탈전을 선보인다. 김보성의 ‘의리’를 패러디한 ‘으리’를 외쳐대며 색다른 ‘강한 여자’의 향기를 풍겨내는 이국주로 인해 ‘런닝맨’ 촬영장은 그 어느 때보다 한껏 달아올랐던 것.

무엇보다 송지효와 함께 ‘월요 커플’을 이루며 ‘런닝맨’에 달달함을 선사하던 개리가 ‘초강력 대세녀’ 이국주에게 관심을 표하며 ‘으리으리한’ 썸타기를 시작해 이목을 끌고 있다. 처음 등장할 때부터 범상치 않은 포스의 이국주를 눈여겨보던 개리는 미션을 수행할 때마다 호탕하고 시원시원한 박력을 터트려낸 이국주에게 매력을 느끼게 됐던 터. 주저 하거나 빼지 않고 뭐든지 온몸 불살라 해내는 이국주의 ‘해피 활력’이 신선하게 다가온 셈이다.

특히 이국주를 향한 개리의 달콤한 눈빛 레이저는 이국주와의 커플 댄스에서부터 발사됐다. ‘댄스 페스티벌’을 방불케 하는 ‘댄스 배틀’에서 이국주는 뛰어난 유연함으로 남들과 차원이 다른 ‘통큰 섹시 댄스’를 선보였던 상황. 개리는 이국주의 ‘센세이션 댄스’에 놀라 눈을 동그랗게 뜨고는 “이국주, 정말 춤을 잘 춘다!”며 진심담긴 물개박수를 보냈다. 이어 커플 댄스에 도전한 개리는 자신의 어깨를 부여잡고 요염한 힙업 댄스를 펼쳐내는 이국주와 환상적인 호흡을 발휘한 댄스로 현장을 들썩이게 만들었던 것. 댄스를 마친 후 개리는 이국주를 향해 엄지손가락을 높이 치켜들며 ‘최고다 최고!’를 부르짖어 이국주에 대한 ‘애정’을 증명했다.

또한 이국주가 어떤 미션에서든지 독립투사처럼 달려들어 척척 완수하자 개리는 이국주에게 뛰어가 와락 포옹하며 ‘진심어린 으리’를 드러냈는가 하면 상대팀임에도 불구, 레이스가 끝날 때까지 ‘찰떡’처럼 이국주에게 붙어 다녀 보는 이들을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

그런가하면 이국주-개리 커플에 이은 또 하나의 ‘반전매력 커플’이 촬영장을 후끈후끈하게 달궜다. ‘런닝맨’ 멤버들조차 말 걸기가 쉽지 않은 ‘카리스마 호랑이’ 김종국이 동갑내기 백지영에게 꼼짝 못하는 모습으로 나머지 멤버들에게 ‘멘붕’을 안겼던 것. 김종국에게 막말도 서슴지 않고 건네는 백지영을 웃으면서 일일이 대응해주는 김종국을 보면서 멤버들은 “호랑이가 고양이가 됐네”, “저런 약한 종국이는 처음!”이라며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이다.

제작진 측은 “‘잘 노는 언니’의 다양한 모습들을 가감 없이 보여주는 이국주에게 개리가 반할 수밖에 없었다”라며 “송지효를 살짝 멀리하고 레이스 내내 이국주의 곁을 지키며 딱 달라붙어 다닌 개리의 모습을 찾아보는 것도 이번 205회의 재미있는 시청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