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훈 교사(왼쪽), 정준영
안지훈 교사(왼쪽), 정준영


안지훈 교사(왼쪽), 정준영

가수 정준영과 안지훈 교사가 의리를 자랑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표준 FM ‘정준영의 심심타파’에는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을 통해 정준영과 콤비를 이룬 안지훈의 전화 연결이 진행됐다.

안지훈은 방송 중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정준영은 청취자들이 보낸 실시간 메시지를 소개하던 중 “이 분은 내가 아는 분 같다”며 “준영 씨. 1박 2일동안 같이 웃고 뒹굴던 안지훈입니다. ‘심심타파’의 열혈 청취자가 되겠다는 약속 지키기 위해 이를 악물고 깨어있습니다. 늘 응원할게요”라는 사연을 소개했다.

이어 진행된 전화 연결에서 안지훈은 “원래는 10시에 자는데 ‘심심타파’ 들으려고 깨있다. 정말 힘들다”는 하소연을 건넸다. 이어 정준영이 “청취자를 웃겨달라”는 주문을 하자 안지훈은 ‘1박2일’에서 선보인 바 있는 맹구 성대모사를 시도했지만 정준영은 이를 매몰차게 끊어버려 웃음을 자아냈다.

‘정준영의 심심타파’는 매일 자정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