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강남경찰서에 안재현이 게이라는 소문이 퍼졌다.

28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7화에서는 박태일(안재현)이 게이라는 소문에 지국(박정민)이 당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동료 형사는 지국에게 룸메이트인 박태일에게 너무 잘 해주지 말라고 일렀다.

동료형사는 강남서에 게이라는 소문이 쫙 퍼졌는데 아직도 모르냐며 지국을 다그쳤다. 또 “게이바에서 어떤 남자랑 나오는거 본 사람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지국은 “우리 태일이 게이 아니다”고 우겼지만 놀란 기색을 드러냈다.

앞서 지국은 박태일이 의문의 남자와 실랑이를 벌이는 모습을 목격한 바 있다. 박태일은 자신의 사생활을 잘 드러내지 않아 비밀에 싸여있는 인물로 한 남자의 사진이 걸린 액자를 지니고 있는 모습이 비춰져 궁금증을 자아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