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엠카 캡처
베리굿 엠카 캡처


신인 걸그룹 베리굿(Berry Good)이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마쳤다.

베리굿은 22일 정오 싱글 ‘러브레터(Love Letter)’를 발표하고 같은 날 저녁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으로 데뷔 무대를 선보였다.

베리굿은 스쿨룩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상큼 발랄한 표정으로 ‘러브레터’ 무대를 펼쳤다. 데뷔곡 ‘러브레터’는 과거 아이돌로 큰 인기를 누렸던 보이그룹 클릭비의 노래를 리메이크한 곡이다. 후크송에서 벗어나 가사 전달에 목적을 두고 멜로디 진행방식에 중점을 뒀다. 또한, 신나는 후렴구와 발랄한 멜로디가 돋보인다.

베리굿(Berry Good)은 지난 21일 데뷔곡 ‘러브레터’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으며, 지난 14일 잠실야구장을 찾아 카메라 세례를 받으며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까지 올라 화제가 된 바 있다.

베리굿은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데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net ‘엠카운트다운’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