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처럼 널 사랑해’ 대본 리딩현장
‘운명처럼 널 사랑해’ 대본 리딩현장


‘운명처럼 널 사랑해’ 대본 리딩현장

MBC 새 수목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 첫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지난 9일 경기도 고양시 MBC 드림센터에서 진행된 대본리딩 현장에는 장혁, 장나라, 최진혁, 왕지원 등 주요 출연진과 이동윤 PD, 주찬옥, 조진국 작가 등 모든 제작진이 참여했다.

대본리딩 전 주찬옥 작가는 “새로운 아이디어나 각자 할 수 있는 재미있는 재주가 있으면 알려달라. 적극 반영을 하겠다”고 말했고 조진국 작가는 “드라마의 재미도 중요하지만 솔직히 시청률이 잘 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조진국 작가는 “시청자 이전에 배우들이 기다리는 작품을 만들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배우들은 본격적인 대본리딩이 시작되자 모두 대본에 집중하여 자신의 캐릭터에 몰입하는 열정을 보여줬다. 엄친아 재벌 2세 이건 역을 맡은 장혁과 이름도 외모도 평범녀인 김미영 역의 장나라 역시 작품 속 인물에 몰두했다.

이날 장혁은 배역에 대한 완벽한 이해도를 보였다. 장혁은 극 중 코믹하면서도 의기양양한 재벌 2세의 모습을 완벽하게 보여줘 더 성숙해진 연기력을 보였다. 장나라는 중간 중간 자신과 대사를 주고받는 배우들과 눈을 맞추며 연기 호흡을 맞춰나가는 모습을 보였다. 또 장나라는 대사를 읽다가 눈시울을 적시기도 하며 완벽 몰입하는 모습을 보였다.

정은표와 임형준은 안정된 연기력을 바탕으로 환상 콤비를 자랑했다. 두 사람은 자연스러운 사투리를 사용하며 극 중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예상된다.

‘운명처럼 널 사랑해’는 우연한 기회로 떠난 여행에서 엉뚱한 계략에 휘말린 남녀의 모습을 코믹하게 그린 드라마다. 얼떨결에 하룻밤을 보내게 된 생면부지의 커플의 이야기를 그린 좌충우돌 로맨틱 코미디로 SBS 드라마 ‘명랑소녀 성공기’ 이후 장혁과 장나라가 12년 만에 만난 작품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운명처럼 널 사랑해’는 ‘개과천선’ 후속으로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