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희야’
‘도희야’


‘도희야’

제67회 칸 국제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부분에 초청된 ‘도희야’가 화제다.

‘도희야’는 지난 19일(현지시각) 프랑스 칸 드뷔시 극장에서 공식 스크리닝을 열었다. ‘도희야’에 대해 외신은 영화 자체에 대한 호평과 주연 배우 배두나 김새론 송새벽 등의 연기를 호평했다.

‘도희야’는 폭력에 홀로 노출된 소녀가 모든 것을 지키기 위해 위험한 선택의 기로에 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외딴 바닷가 마을에 좌천돼 내려온 파출소장 영남(배두나)이 폭력에 노출된 14세 소녀 도희(김새론)을 만나 그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밀다 오히려 위기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도희야’는 단편 영화 ‘영향 아래 있는 남자’로 부산국제영화제 선재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11’, ‘바람은 소망하는 곳으로 본다’ 등을 연출한 정주리 감독의 첫 장편 영화다.

이와 함께 ‘도희야’ 스크리닝에는 주연배우 배두나와 열애설에 휩싸였던 영국 출신 배우 짐 스터게스가 참석해 화제가 됐다. 배두나와 짐 스터게스는 영화 ‘클라우드 아틀라스’에 동반 출연하며 인연을 쌓았고 이후 해외와 서울에서 다정한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아직 열애설에 대해 어떤 입장도 드러내지 않았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도희야’ 포스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