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마녀사냥’
JTBC ‘마녀사냥’


JTBC ‘마녀사냥’

신동엽이 송승헌 몸에 대해 칭찬했다.

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서는 영화 ‘인간중독’의 송승헌과 온주완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4MC는 송승헌과 온주완이 등장하자 송승헌과 온주완에게 “한국사람 같지 않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 와중에 성시경은 신동엽을 가리키며 “정말 심심하게 생기셨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신동엽은 “사우나할 때 보면 송승헌 몸이 진짜 예쁘다”며 “보여줘야하는 몸이다”고 말을 꺼냈다. 이에 송승헌은 “영화에 노출신이 있다고 하니까 신동엽 형의 첫마디가 ‘엉덩이 나와 안 나와’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허지웅은 “그래서 ‘인간중독’이 한국의 ‘색,계’구나”라며 “‘색,계’는 사실 양조위 엉덩이 영화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