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양자
전양자


전양자

MBC가 일일드라마 ‘빛나는 로맨스’에서 출연하고 있는 배우 전양자(72)의 출연분을 편집하지 않고 방송할 방침이다.

6일 ‘빛나는 로맨스’ 관계자는 “전양자 씨의 혐의가 사실로 확인될 때까지는 출연 분량을 따로 편집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전양자는 ‘빛나는 로맨스’에서 한식집 청운각의 주인 윤복심 역으로 출연중이다.

전양자는 세월호의 실소유주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의 비리 의혹 수사로 검찰 조사를 앞두고 있다. 전양자는 국제 영상과 노른자쇼핑 등 세모 그룹 회장 일가의 계열사 대표로 알려졌다.

‘빛나는 로맨스’ 측은 “이미 촬영한 분량은 그대로 방송하지만 촬영이 예정된 분량은 대본수정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