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캡쳐
MBC ‘나 혼자 산다’ 캡쳐


MBC ‘나 혼자 산다’ 캡쳐

수제 맥주 만드는 모임에 참석한 데프콘이 40일의 숙성 기간을 기다린 맥주를 맛보는데 성공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수제 맥주를 만드는 동호회에 참여한 데프콘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좋아하는 사람들끼리 직접 나만의 맥주를 만드는 모임이 있다는 것을 듣고 궁금해서 찾아가봤다”고 말했다. 또한 “일 끝나면 샤워하고 냉장고에서 맥주 한 캔을 마시면 천국 같다”며 맥주 사랑을 고백하기도 했다.

하지만 맥주를 직접 만드는 과정은 쉽지 않았다. 맥주는 숙성기간이 40일이나 필요했던 것이다. 데프콘은 “좀 놀라긴 했다. 맥주를 만들고 바로 마실 줄 알았는데 그럴 수 없어서 놀랍고 당황했다”고 고백했다.

40일 후 데프콘은 자신이 직접 만든 맥주를 시음했다. 그는 “솔직히 맥주가 다 똑같겠지 생각했는데 향이 진하고 맛이 좋았다. 기다릴만했다”고 수제 맥주를 극찬했다.

‘나 혼자 산다’는 혼자 사는 남자 연예인들의 일상을 그린 관찰 예능이다. 현재 김용건, 김광규, 데프콘, 노홍철, 전현무, 김민준, 파비앙, 장미여관 육중완이 출연 중이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