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톤
스톤


바둑에 인생을 녹여낸, 독특한 소재의 영화 ‘스톤’이 6월 12일 개봉된다.

‘스톤’은 프로 기사의 꿈을 접은 천재 아마추어 바둑 기사 민수(조동인)와 조직 보스 남해(김뢰하)가 만나면서 펼쳐지는 인생 아마추어들의 이야기를 바둑을 통해 그린 영화. 신예 조동인이 주연을 맡았고, 김뢰하 박원상 등이 연기 앙상블을 더했다.

이 작품은 지난해 부산영화제를 시작으로 로카르노영화제, 하와이영화제, 마라케시영화제 등 각종 영화제에 연이어 초청, 해외에서 먼저 작품성을 인정 받았다. “삶의 길을 찾아 나가는 과정을 바둑이라는 소재를 사용해 기발하게 표현해냈다”(하와이영화제 수석프로그래머), “바둑에 담긴 인생의 지혜를 전한다”(스크린 데일리) 등의 평가를 받았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비장한 표정으로 바둑돌을 들고 있는 조동인의 이미지가 시선을 잡는다. 또 손끝의 바둑돌에 얹혀진 ‘인생의 한 수를 내려놓다’는 카피는 인생 앞에 놓여질 결심, 희망 등 다양한 의미를 떠올리게 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