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이방인
닥터 이방인


강소라가 미녀의사 포스를 발산했다. 실력과 미모, 재력까지 갖춘 ‘엄친딸’ 여의사 오수현으로 변신한 강소라의 모습이 공개됐다.

강소라는 5 5일 첫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에서 명우대학교 병원 이사장의 딸이자 실력 있는 흉부외과의 오수현을 맡았다. 극 중 오수현은 주체적이고 당당한 성격을 지닌 흉부외과의로 세련된 외모와 유복한 집안, 멋진 연인까지 모두 다 가진 엄친딸. 하지만 가슴 한 켠에 외로움을 가지고 있는 입체적인 인물이다. 강소라는 처음 도전하는 의사 역을 위해 병원을 방문해 수술을 참관하고, 의학 실습에 참여하기도 했다는 후문.
병원에서 진행된 촬영에서 강소라는 의사 오수현에 완벽하게 몰입했다. 단출한 차림에도 불구하고 강소라의 미모가 돋보이는 가운데 꾸미지 않고도 지적이고 세련된 느낌을 주기 위해 꾸준한 운동으로 탄탄한 몸매를 만들었다는 것이 관계자의 전언이다. 흉부외과 오수현이라고 수 놓아진 의사 가운 주머니 위로 색색의 형광펜과 사인펜이 깔끔하게 꽂아져 있어 눈길을 끈다. 이는 꼼꼼하고 깔끔한 오수현의 성격을 드러내는 것으로 강소라가 직접 고민해 연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닥터 이방인제작사 아우라미디어 측은강소라가 처음으로 맡는 의사 역할인 만큼 디테일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신경 쓰며 오수현에 완전 몰입하고 있다. 제작사에서도 작은 설정까지도 꼼꼼하게 준비하며 오수현에 몰입하는 강소라의 활약을 매우 기대하고 있다. 오수현과 싱크로율 200%인 강소라의 연기와 닥터 이방인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닥터 이방인은 남에서 태어나 북에서 자란 천재의사 박훈(이종석 분)과 한국 최고의 엘리트 의사 한재준(박해진 분)이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메디컬 첩보 멜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