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쓰리데이즈’
SBS ‘쓰리데이즈’


SBS ‘쓰리데이즈’

‘쓰리데이즈’의 대통령 이동휘(손현주)의 반전이 시작됐다.

24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 14회에서는 이동휘 대통령이 김도진(최원영)을 유인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이동휘는 희생을 막기 위해 김도진의 요구대로 모든 경호관들을 막은 후 혼자 영화관으로 김도진을 만나러 나섰다. 이동휘는 곧 김도진이 고용한 스나이퍼들의 저격 포인트에 들어왔고 미리 김도진의 계획을 알아차린 한태경은 대통령을 구하려 달려갔다. 총성이 울리자마자 한태경은 이동휘를 향해 몸을 날렸다.

이후 경호본부장 김상희(안길강)는 김도진을 찾아내 대통령 저격사건 용의자로 체포했다. 김상희는 김도진을 향한 함정을 파기 위해 이동휘와 함께 영화관으로 나선 것이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