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핀현준 박애리 부부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

공연예술가 팝핀현준과 국악인 박애리 부부가 세월호 침몰 사고 피해자를 위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

24일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두 사람은 “큰 사고로 많은 사람들이 힘들어하는데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 싶다”고 전했다. 팝핀현준과 박애리 부부의 기부금은 세월호 침몰 사고 유가족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같은 날 팝핀현준은 자신의 트위터에 “기적이 일어나진 않았지만… 세월호의 안타까움을 그리고 우리가 바라는 기적과 희망이 풍선이 돼 세월호를 꺼내주시길 같은 나라 사람으로 또 한 남자로 어떤 도움도 되지 못하는 것 같아 마음이 너무 무겁네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개의 풍선이 세월호를 들고 있어주는 그림을 게재했다.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를 비롯해 배우 김수현, 송승헌, 하지원, 차승원, 주상욱, 김보성, 박신혜, 유하나, 오연서, 방송인 박경림, 축구선수 박주영, 야구선수 류현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등이 기부를 이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팝핀현준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