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리쌍의 멤버 길
그룹 리쌍의 멤버 길


그룹 리쌍의 멤버 길

MBC ‘무한도전’ 측이 23일 오전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입건된 그룹 리쌍의 멤버 길의 하차 소식을 알렸다.

같은 날 오후 ‘무한도전’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국민 모두가 슬픔과 무력감에 벗어나기 힘든 시기에 불미스러운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안타깝다”며 “현재 길은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자숙의 시간을 갖기 위해 ‘무한도전’ 자진 하차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무한도전’은 당분간 6인 체재로 녹화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앞서 녹화가 진행된 방송분에서 길의 출연 부분은 최대한 시청자 여러분이 불편하지 않은 방향으로 조율해서 방송하겠다. 특히 최근 촬영을 마친 특집 중 일부는 방송하지 않기로 결정을 내렸다”고 말해 ‘레이싱 특집’ 편의 통편집 의사를 밝혔다.

앞서 길은 이날 오전 12시30분쯤 서울 합정동 인근에서 음주운전으로 적발, 면허취소 처분을 받았다. 당시 길의 혈중 알콜 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09%로 알려졌다.

이에 길 소속사 리쌍컴퍼니는 “길은 현재 음주 운전을 한 사실에 대해 변명의 여지없이 깊이 반성 중”이라며 “적절하지 않은 행동으로 인해 물의를 일으켜 팬들과 그간 사랑해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공식 입장을 전한 바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