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침몰 사건을 다루는 MBC 뉴스 방송화면 캡쳐
세월호 침몰 사건을 다루는 MBC 뉴스 방송화면 캡쳐


연예계에 홍보 금지령이 내려졌다.

16일 전남 진도 해상에서 세월호가 침몰한 사태가 발생하면서 연예계는 각종 일정 취소 및 음반 발매 일을 미루는 한편 홍보 보도자료 발송도 꺼리고 있다.

가요계 한 관계자는 “이번 주는 아무 보도자료도 발송하지 않기로 한 기획사들이 많다”라며 “애도의 뜻으로 침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16일 전남 진도 해상에서 침몰한 세월호에는 수학여행에 나선 경기도 안산 단원고등학교 학생들 및 승객 등 총 475명이 탑승했다. 18일 오전 구조자 179명, 사망자 25명, 실종자 271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