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하트
투하트


투하트

그룹 투하트가 팬사인회 스케줄을 잠정 연기했다.

17일 투하트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16일 발생한 사고 소식으로 마음이 무거운 시기에 팬사인회를 진행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판단돼 연기가 결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투하트는 오는 19, 20일 양일 간 서울 모처에서 팬사인회를 열 예정이었다. 하지만 세월호 여객선 침몰 참사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하며 희생자들과 유족에 대한 애도의 뜻으로 일정을 미루게 됐다.

투하트의 팬사인회 스케줄 연기를 비롯해 가수 박정현, 지나, 정기고, 그룹 엑소, 블락비, 걸그룹 에이핑크, 피에스타 등도 일정을 취소하거나 연기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울림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