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 ‘변호인’ 표지.
소설 ‘변호인’ 표지.


소설 ‘변호인’ 표지.

영화 ‘변호인’이 16일 소설로 출간됐다.

다섯 차례의 공판을 거치며 속물에 가까웠던 세무 전문 변호사에서 인권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주인공 송우석의 이야기를 담은 소설 ‘변호인’은 영화에서 미처 담지 못했던 숨겨진 뒷이야기와 디테일한 묘사를 더해 영화와는 또 다른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또 소설은 영화 속 명대사를 활자로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전하는 것은 물론 당대의 시대상을 상세하게 설명하는 부분이 더해졌다. ‘박카스’, ‘ABC 포마드’ 등과 같이 80년대를 대표했던 상품들, 부산 돼지국밥의 유래, 1981년 일어난 부마항쟁, 전두환 정권의 3S 정책 등 당시 시대에 관한 생생한 묘사와 이야기들도 추가됐다.

특히 이번 소설은 영화 ‘변호인’의 시나리오와 연출을 맡았던 양우석 감독이 직접 집필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양우석 감독은 “불통의 시대, 다른 생각들이 억압받는 사회, 역사에 대한 진지한 성찰이 필요한 우리 사회를 더욱 진중하게, 더욱 섬세하게 표현한 소설은 영화와는 또 다른 감동을 줄 것이며, 아직 완전히 채우지 못한 그리움의 갈증을 해결해 줄 것”이라고 전했다.

영화 ‘변호인’에서 주인공 송우석 역을 맡은 배우 송강호는 “소설 ‘변호인’은 영화의 빈 곳을 채워주는 듯 하다”며 “영화에서 못 다한 이야기로 우리들에게 또 다른 감동을 가져다 줄 소설 ‘변호인’을 독자들에게 전하고 싶다”고 추천의 말을 전했다. 또 박찬욱 감독은 “소설 ‘변호인’은 이야기뿐 아니라 공간이나 빛과 소리, 무엇보다도 연기까지 묘사했다. 각본가이자 감독이 지은 만큼 이 책은 영화 ‘변호인’의 권위 있는 해설서이기도 하다”고 남겼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