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퀴 방송화면
세바퀴 방송화면


방송인 이휘재 아내 문정원이 ‘세바퀴’에 목소리 출연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 세바퀴’(이하 세바퀴)의 레전드 특집에서는 다짜고짜 스피드 퀴즈를 진행했다. 이휘재는 이날 자신의 아내 문정원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날 방송인 김지선은 문정원에게 “결혼 한 번도 후회한 적 없나”라는 질문을 했다. 이에 문정원은 “오빠가 나를 안 좋아한다고 생각들 때 그런 생각이 든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에 “언제 그래요?”라는 질문에 문정원은 “집에 와서 그냥 잘 때 서운하다”고 대답했다.

MC 박미선은 “이휘재 씨가 결혼하고 많이 변했다. 성실해졌다. 다시 태어나도 이휘재 씨와 결혼하고 싶나”고 묻자, 문정원은 1초의 고민도 없이 “네”라고 대답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이날 김지선은 “이휘재가 사랑한다는 말 자주 해주냐”고 묻자, 문정원은 “그저께 오랜만에 사랑한다는 말 들었다”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세바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