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박유천


박유천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 박유천이 카메라맨으로 변신했다.

8일 ‘쓰리데이즈’ 측은 박유천이 드라마 현장 속에서 카메라맨으로 변신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박유천은 극 중 한태경 모습을 그대로 한 채 본인의 촬영을 마친 후 현장에 남아 직접 카메라를 잡고 스태프 놀이에 빠져있다. 평소에도 밝은 미소와 귀여운 장난기로 촬영장의 활력소라 불리는 박유천은 일일 카메라맨으로 자처했다.

제작사 골든썸픽쳐스는 “평소 박유천이 빡빡한 스케줄과 고된 촬영 속에서도 남다른 유머감각으로 촬영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며 “항상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는 박유천 덕분에 스태프들을 비롯해 제작진들이 힘을 내서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유천은 ‘쓰리데이즈’에서 한태경 역으로 출연 중이다. 지난 방송에서 박유천은 장동직과 역동적인 격투신을 비롯해 거리 한복판에서 벌어진 자동차 추격전, 총격전까지 액션 연기를 선보였다.

‘쓰리데이즈’ 11회는 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골든썸픽쳐스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