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퍼센트
백퍼센트


백퍼센트

그룹 백퍼센트가 일명 ‘팬복지’를 위해 세심한 배려를 선보였다.

최근 백퍼센트는 각 지역에서 개최된 미니앨범 ‘뱅 더 부쉬(BANG the BUSH)’ 발매기념 팬사인회에서 팬들이 편하게 눈을 맞추고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의자를 마련했다.

이는 백퍼센트가 지난해부터 꾸준히 이어오던 관례로 팬들의 불편함을 먼저 발견하고 팬들을 위해 직접 개선에 나섰다는 점에서 화제가 됐다.

백퍼센트 록현은 이와 같은 일을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사인회를 할 때마다 팬들이 무릎을 꿇고 우리 앞을 지나가는 것이 좋지 않아 보여 의자를 놓고 싶었다. 짧은 순간이지만 서로 눈을 맞추고 대화를 하는 것이 맞는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백퍼센트는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심장이 뛴다’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티오피미디어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