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쓰리데이즈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2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0일 방송된 ‘쓰리데이즈’ 6회는 전국기준 12.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9일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12.2%보다 0.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된 ‘쓰리데이즈’ 6회에서는 EMP 폭탄의 행방을 쫓던 이차영(소이현)이 죽은 함봉수(장현성), 황윤재 경호관, 합참의장 세 사람의 관계를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차영은 합참의장의 집을 들이닥쳤지만 합참의장이 집 창 밖으로 떨어져 즉사했다. 이와 함께 창가에는 한태경(박유천)이 서있었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은 12.1%의 시청률로 뒤를 이었고 MBC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는 8.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