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도전 1000곡’ 방송 화면 캡처
SBS ‘도전 1000곡’ 방송 화면 캡처


SBS ‘도전 1000곡’ 방송 화면 캡처

카이스트 출신 가수 김소정이 데뷔를 앞두고 부모님의 반대가 심했다는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9일 오전 방송된 SBS ‘도전 1000곡’에 출연한 김소정은 “부모님 반대가 정말 심했다. 부모님 몰래 음악을 하고 있었는데 이제는 판이 커져서 말리실 수가 없다”며 “함께 학교(카이스트)를 다녔던 친구들은 수재였던 것 같다. 연구원, 대기업에 취업해 굉장히 돈 잘 벌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는 김소정, 이재포 외에 현철, 신지, 김흥국, 앤씨아, 김민정, 성진우, 유소영, 조세호, 갓세븐, 한민관, 김태환 등이 대결을 펼쳤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SBS ‘도전 1000곡’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