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못 다한 따뜻한 말 한마디’ 캡처
‘아직 못 다한 따뜻한 말 한마디’ 캡처


‘아직 못 다한 따뜻한 말 한마디’ 캡처

시청자들이 꼽은 ‘따뜻한 말 한마디’의 명대사는 뭘까.

2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 스페셜 방송 ‘아직 못 다한 따뜻한 말 한마디’ 편에서 시청자가 꼽은 BEST 명대사가 발표됐다.

먼저 김성수(이상우)의 외도를 알게 된 장모 김나라(고두심)의 “불륜은 상대방 영혼을 죽이는 거야”라는 촌철살인 같은 대사가 명대사로 선정됐다. 해당 대사는 불륜에 대한 통쾌한 정의로 시청자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었다.

자신의 잘못으로 상처를 겪는 딸 나은진(한혜진)에게 진심어린 조언을 하는 나대호(윤주상)의 대사도 명대사로 꼽혔다. 나대호는 “세상에서 제일 불행한 사람이 어떤 사람은 넘어졌을 때 일으켜줄 사람이 아무도 없는 사람이야. 그래서 결혼을 하고 부부가 되는 것 이란다.”고 말해 배우자에 대한 의미를 다시금 깨닫게 해줬다.

마지막으로 남편(지진희)의 외도 사실을 안 송미경(김지수)의 대사가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송미경은 “난 사랑 있는 노예로는 살 수 있어도 사랑 없는 왕비로는 살 수 없다”고 말해, 여성 시청자들로부터 지지를 받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