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싱9′ 시즌2 포스터
‘댄싱9′ 시즌2 포스터


‘댄싱9′ 시즌2 포스터

케이블채널 Mnet ‘댄싱9’ 시즌2의 베일이 벗겨졌다.

21일 ‘댄싱9’ 측은 케이팝 댄스, 댄스 스포츠, 스트리트 댄스, 발레, 현대 무용 등 6가지 버전으로 구성된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에서는 평범한 일상 속에 잠들어 있던 춤의 본능이 눈뜨는 순간을 포착한 사진을 통해 직업과 나이를 떠나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춤의 매력을 표현했다.

각각의 포스터에는 걸그룹 크레용팝 못지 않은 귀여운 모습으로 직렬 5기통 춤을 추고 있는 유치원생, 댄스 스포츠 리듬에 취한 의사 커플, 집안일의 시름을 털어버리는 듯한 주부의 재즈댄스, 힘찬 비보잉을 선보이고 있는 축구선수, 교복을 입고 우아한 발레 동작을 취한 여고생, 서류 뭉치를 흩뿌리며 현대 무용수처럼 도약하는 직장인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포스터 속 주인공들의 얼굴 가득한 미소를 통해 춤 추는 순간의 희열이 전해진다.

이와 같이 이번 포스터에는 춤을 사랑한다면 누구든 지원할 수 있다는 프로그램의 방향성이 담겨 있다. 제작진은 시즌2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로 ‘대중적 참여’를 꼽았다. 첫 시즌이 춤의 대중화를 목표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덕택에 시즌2에서는 전문 댄서 뿐 아니라 독학 혹은 동호회 등에서 춤을 즐기던 도전자들도 지원하고 있다. 또한 그룹 지원 부문을 신설해 지원자들의 선택 폭을 넓힌 점도 다양한 춤꾼들을 모으고 있다.

‘댄싱9’ 시즌2 관계자는 “지원서를 살펴보면 우승을 노린다기보다 순수하게 다른 춤꾼들과 만나 함께 춤추고 교류하기를 바라며 지원한 경우가 많다. 음악을 사랑하는 분들이 꼭 정상급 실력이 아니어도 ‘슈퍼스타K’ 예선무대에 서서 자신의 마음을 담은 노래를 부르고자 하는 심리와 비슷한 것 같다”고 밝혔다.

‘댄싱9’ 시즌2는 오는 4월 4일까지 지원자를 모집한다. 공식 홈페이지와 엠넷스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접수를 받고 있으며 1차 예선을 통과한 지원자들이 오는 3월 15일 서울 KBS 스포츠 월드를 시작으로 부산, 광주, 다시 서울로 이어지는 공개 테스트에 순차적으로 도전하게 된다. ‘댄싱9′ 시즌2 공개테스트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net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