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해진이 서울 강남구청으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배우 박해진이 서울 강남구청으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배우 박해진이 서울 강남구청으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배우 박해진이 지난 5년간의 선행으로 감사장을 받아 눈길을 끌고 있다.

서울 강남구청은 20일 오후, 지난 5년 간 성폭행 피해 아동들을 후원하고 지역 봉사활동을 꾸준히 해 온 배우 박해진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휘경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박해진은 한국과 중국을 오가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서울시 소재 한 아동복지센터에 꾸준한 후원과 봉사활동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 아동복지센터는 성폭력과 학대 등 심리적으로 위로가 필요한 아이들이 모여있는 곳으로, 박해진은 5년 전 이 센터와 인연을 맺은 뒤, 아이들의 삼촌 노릇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박해진은 이 밖에도 지난해 연말 구룡마을에 연탄, 쌀, 발열 내의 등 다양한 물품을 전달하며 따뜻한 겨울나기에 앞장서기도 했다.

박해진이 선행으로 감사장을 받은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박해진은 최근까지 이어지고 있는 중국 내에서의 선행으로 과거 중국인민대외우호 협회(외무성)로부터 감사장을 받은 바 있다.

박해진은 감사장을 받은 뒤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를 통해 “제가 좋아서 한 일이었는데 이렇게 감사장까지 주셔서 몸 둘 바를 모르겠다”며 “이제는 책임감을 느끼고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제 선행이 알려진 만큼 ‘선행 바이러스’가 주변에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 함께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해진은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연기 활동을 펼쳐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별에서 온 그대’ 막바지 촬영과 CF 촬영으로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더블유엠컴퍼니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