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박유천


박유천

박유천이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7일 ‘쓰리데이즈’ 측은 박유천의 ‘쓰리데이즈’ 스틸컷과 드라마 선택 이유를 공개했다. ‘쓰리데이즈’는 세 발의 총성과 함께 실종된 대통령을 지키려는 경호원의 활약을 그린 미스터리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극 중 박유천은 대통령 경호관 한태경 역을 맡았다.

박유천은 “대본을 받고 나서 힘이 느껴지는 장르물이란 느낌과 함께 ‘역시 김은희 작가님이시구나’하는 생각이 들었다”며 “그리고 신경수 감독님을 포함한 좋은 제작진과 출연진 분들 덕분에 ‘쓰리데이즈’가 새로운 드라마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나 역시도 최선을 다해서 연기에 임해야겠다는 마음이 크다”고 ‘쓰리데이즈’ 선택 이유에 대해 말했다.

이어 박유천은 극 중 이동휘 대통령 역을 맡은 손현주와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박유천은 “대본 연습 때 손현주 선배님을 처음 뵈었는데 ‘이제 우리 파트너니까 호흡을 잘 맞춰서 좋은 작품을 만들어보자’고 말씀해 주셨다”며 “선배님의 카리스마 뿐 아니라 촬영장을 챙기시는 인간적인 모습도 인상적이었는데 무엇보다 대한민국 최고 배우 중 한분이시기 때문에 이번 드라마를 통해 선배님께 배울 것이 많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쓰리데이즈’는 SBS 드라마 ‘싸인’, ‘유령’ 등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를 연출한 신경수 감독이 함께했으며 박유천과 함께 손현주, 박하선, 윤제문, 소이현, 장현성, 최원영 등이 캐스팅 됐다. ‘쓰리데이즈’는 ‘별에서 온 그대’ 후속으로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