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폭풍눈물
에일리 폭풍눈물


에일리 폭풍눈물

가수 에일리가 시댁 식구를 위한 이벤트 중 폭풍눈물을 흘렸다.

최근 진행된 JTBC ‘대단한 시집’ 녹화에서 문경 도자기 가문의 며느리가 돼 항상 밝은 모습과 엉뚱한 매력으로 시어른들의 사랑을 듬뿍 받던 에일리가 시댁 식구들을 위해 특별한 깜짝 콘서트를 계획했다.

에일리는 콘서트를 펼칠 카페 섭외부터 시작해 현장의 모든 촬영 스태프들을 진두 지휘해 공연 리허설, 무대 연출까지 도맡아 진행하는 등의 열의를 보였다. 에일리는 시댁 식구들의 선물부터 테이블의 음식 세팅까지 꼼꼼히 체크하며 공연 준비에 심혈을 기울였다.

이어 에일리는 시댁 식구들을 초대해 깜짝 공연을 선보였다. 그런데 에일리가 시댁 식구들을 향해 김수희의 ‘애모’를 부르던 중 무대 위에서 하염없는 눈물을 흘려 모두를 놀라게 했다. 에일리의 눈물에 시댁 어른들까지 눈물을 쏟아 그 이유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에일리의 특별한 무대는 5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