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코리아’ 홍지민 커피트럭
‘미스코리아’ 홍지민 커피트럭


‘미스코리아’ 홍지민 커피트럭

MBC 수목드라마 ‘미스코리아’ 촬영장에 커피 트럭이 등장했다. 지난 19일 오후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미스코리아’ 촬영장에는 정체 모를 커피 트럭 한 대가 방문했다. 이는 예정에 없는 트럭이고 제작진에게 인사를 건넨 의문의 남자가 가져왔기에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날 등장한 커피 트럭은 배우 홍지민의 남편이 아내를 응원하기 위해 촬영장으로 보낸 선물이었다. 홍지민의 남편은 추운 날씨 속에서 새벽까지 촬영하는 아내를 위해 고민하다 커피 트럭을 생각하게 된 것. 홍지민의 남편은 늦은 시간임에도 직접 현장에 방문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홍지민은 남편의 등장에 깜짝 놀라며 스태프들의 환호에 부끄러워하면서도 남편에게 안겨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홍지민 남편의 커피 트럭 덕분에 ‘미스코리아’ 팀은 따뜻한 촬영을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홍지민의 소속사 관계자는 “항상 다정하고 늘 부부사이가 좋아 주위의 부러움을 사는 커플이다. 이 날 역시 홍지민 씨 남편이 밤샘 촬영을 하는 부인을 위해 몰래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셨다”며 부부의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촬영장 관계자 역시 “촬영장을 따뜻하게 만들어주셔서 촬영 스태프와 배우들 모두 힘을 내 촬영할 수 있었다. 이선균, 이연희에 이어 홍지민까지 연일 이어지는 응원에 스태프와 배우들 모두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힘을 내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미스코리아 본선대회의 합숙 생활이 그려질 것으로 예고되며 기대를 증폭시키고 있는 ‘미스코리아’ 11회는 오는 2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 C&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