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우빈
배우 김우빈


배우 김우빈

배우 김우빈이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 크리스탈에 대한 사심을 털어놨다.

김우빈은 7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정상의 남자’ 특집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DJ 박경림이 “SBS 드라마 ‘상속자들’ 출연 배우 중 가장 동성 같았던 이성 출연자와 이성으로 느껴졌던 출연자는 누구인가”라며 묻자 김우빈은 “동성 같았던 배우는 박신혜다. 동성처럼 편했다는 게 정말 남자처럼 느껴졌다는 게 아니라 그만큼 편했다는 뜻”이라며 “파이팅 넘치고 제작진도 많이 챙겨줘서 편했다”고 답했다.

이어 “가장 이성 같았던 여배우는 누구냐”는 질문에는 크리스탈을 꼽았다. 크리스탈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현장에서 모든 스태프들이 크리스탈을 유독 좋아했다”며 “크리스탈이 출연할 때 많은 분들이 옆에 계셨지만 내가 촬영할 때는 화장실도 많이 다녀오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에프엑스 멤버 중 이상형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크리스탈이다. 친분이 있기 때문이다”며 “다른 분들은 가까이서 본 적도 없고 친분도 없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글. 강소은 silvercow@tenasia.co.kr
사진제공.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