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어서와' 종영, 김명수♥신예은 '미라클 엔딩'…드라마가 남긴 것들

    '어서와' 종영, 김명수♥신예은 '미라클 엔딩'…드라마가 남긴 것들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지난 30일 방송된 '어서와' 마지막 회에서는 김명수의 기적, 신예은의 순정, 서지훈의 미소, 윤예주의 용기, 강훈의 떨림이 어우러지는, 모두의 사랑이 성사되는 '미라클 엔딩'으로 찬란한 마침표를 찍었다. 이날 납치될 뻔한 홍조(김명수 분)를 김솔아(신예은 분)-이재선(서지훈 분)-은지은(윤예주 분)-고두식(강훈 분)이 힘을 합쳐 구해냈지만, ...

  • "지금 안아줘"…'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연애 시작

    "지금 안아줘"…'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연애 시작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에서 김명수와 신예은이 고양이든 사람이든 상관하지 않고 무조건 사랑하기로 결심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어서와’ 19, 20회에서 김명수와 신예은은 고양이라는 정체도, 고양이와 인간의 시간이 다르다는 한계도 굴하지 않고 서로만을 바라보며 사랑하기로 결정하며 애틋한 포옹을 했다. 홍조(김명수 분)는 자신의 묘인(猫人) 정체를 알고 혼란에 휩싸인 김솔아(신예은 분)에게 시...

  • 김명수·유승호, 90년대생 남주들 시청률 고전…장기용, 만회할까

    김명수·유승호, 90년대생 남주들 시청률 고전…장기용, 만회할까

    1990년대 생 배우들이 남자 주인공으로 나선 수목드라마가 모두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난항을 겪고 있다. 1992년생 김명수는 KBS2 '어서와'에서, 1993년생 유승호는 tvN '메모리스트'의 남자주인공을 맡았지만 기대에 미치지 못한 성과를 냈다. 탄탄한 팬층을 보유한 이들이지만 예상보다 뜨뜻미지근한 반응으로 쓸쓸히 물러날 것으로 보인다. 김명수는 '어서와'를 통해 고양이로 변하는 묘인(猫人...

  • '어서와' 김명수, 묘인 정체 고백→신예은, 선택의 기로에 섰다 [종합]

    '어서와' 김명수, 묘인 정체 고백→신예은, 선택의 기로에 섰다 [종합]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 김명수가 신예은에게 자신의 ‘묘인(猫人) 정체’를 고백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어서와’ 17, 18회에서는 김명수가 신예은을 향해 자신이 고양이와 사람을 오가는 ‘묘인(猫人)’이라는 사실을 밝히며 용기 있는 고백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홍조(김명수 분)는 김솔아(신예은 분)가 기다리고 있는 기차역으로 달려가 ...

  • '어서와' 김명수X신예은, 역대급 폭풍 눈물 예고

    '어서와' 김명수X신예은, 역대급 폭풍 눈물 예고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 김명수와 신예은이 부서지는 파도 앞에서 서글픈 미소와 뜨거운 눈물을 흘리고 있는 장면이 포착됐다. 22일 방송되는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김명수는 오직 신예은 곁에서만 인간 남자로 변할 수 있는 특별한 고양이 홍조 역을, 신예은은 자신의 아픔과 마음을 들여다봐주는 홍조와 사랑에 빠진 김솔아 역을 맡았...

  • '어서와', 끝없는 추락…지상파 최초 0%대 시청률 '불명예'

    '어서와', 끝없는 추락…지상파 최초 0%대 시청률 '불명예'

    시청률 부진을 겪던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가 계속된 추락 끝에 '소수점 시청률'이라는 초라한 성적표를 받았다. 17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방송된 '어서와' 15, 16회는 전국 기준 시청률이 각각 0.9%, 1.1%를 기록했다. 기존 최저 시청률이었던 1.5% 보다 하락하며 자체 최저 기록을 경신했다. 지상파 오후 10시대 수목드라마가 0%대 시청률을 기록한 것은 '어서와...

  • '어서와' 시청률, 0.9%…김명수·신예은, 본격 로맨스 돌입에도 '사상 최저'

    '어서와' 시청률, 0.9%…김명수·신예은, 본격 로맨스 돌입에도 '사상 최저'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 김명수와 신예은이 애틋한 재회로 본격적인 로맨스 시작을 알렸지만 1%대 시청률 마저 지키지 못했다. 17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방송된 ‘어서와’ 15, 16회 시청률은 각각 0.9%, 1.1%를 기록하며 사상 최저치로 나타났다. 이날 방송분에서 홍조(김명수 분)와 김솔아(신예은 분)는 꿈같은 ‘첫 입맞춤’을 나눴고 점점 깊어지는 감정에...

  • '어서와' 김명수, 신예은 마음 확인→박력 넘치는 첫 입맞춤 [종합]

    '어서와' 김명수, 신예은 마음 확인→박력 넘치는 첫 입맞춤 [종합]

    KBS 수목드라마 ‘어서와’ 김명수가 오직 한 여자만을 향한 ‘애정 연속 폭탄’을 터트리며 마침내 ‘달빛 키스’를 시전, ‘쌍방 로맨스’의 불꽃을 점화시켰다. 지난 15일 방송된 ‘어서와’에서는 한 여자의 곁을 지키고 싶다는 마음 하나로 모든 시련을 극복하고 끊임없이 사랑을 쏟아내는 김명수의 뭉클한 열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분에서 홍...

  •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달빛 키스 포착…본격 로맨스 예고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달빛 키스 포착…본격 로맨스 예고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와 신예은이 달빛이 쏟아지는 지붕 위에서 서로를 향해 다가서고 있는 ‘첫 키스’ 현장이 공개됐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오직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순수한 묘인(猫人), 사람과 사랑 앞에서 솔직한 디자이너, 파양이라는 아픈 과거를 품고 살아가는 공방 카페 주인 등 톡톡 튀는 캐릭터...

  •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고백만 세 번…로맨스 '무럭무럭' [종합]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고백만 세 번…로맨스 '무럭무럭' [종합]

    KBS2 ‘어서와’에서 김명수와 신예은이 ‘세 번의 고백’으로 '러브 질주'에 돌입했다. 지난 8일 방송된 ‘어서와’ 9, 10회분에서 홍조(김명수)와 김솔아(신예은)이 오해 속에서도 끊임없이 자라나는 ‘무럭무럭 로맨스’를 선보이면서 안방극장의 몰입을 이끌어냈다. 홍조와 김솔아는 서로를 진정한 ‘반려 가족’으로 받아들였던...

  •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알콩달콩한 집콕 데이트 포착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알콩달콩한 집콕 데이트 포착

    8일 방송되는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와 신예은이 집안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장면이 포착됐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오직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묘인(猫人) 홍조(김명수 분), 사람에게 상처받아도 사람을 사랑하는 디자이너 김솔아(신예은 분), 아픈 과거와 미스터리한 비밀을 간직한 공방 카페 주인 이재선(서지훈 분) 등 감...

  • "인간 홍조가 거기서 왜"…'어서와' 김명수, 박스 속 고양이로 변신

    "인간 홍조가 거기서 왜"…'어서와' 김명수, 박스 속 고양이로 변신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가 네모난 상자 속에 쏙 들어가 세상을 다 가진 듯 기뻐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극중 김명수는 김솔아(신예은 분)라는 ‘한 명의 여자’로 인해 ‘인간 남자’로 변할 수 있는 특별한 고양이 홍조 역을 맡았다. 지난 방송에서 홍조는 자신을 ...

  •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첫 데이트 돌입? 설렘 유발하는 투 샷

    '어서와' 김명수·신예은, 첫 데이트 돌입? 설렘 유발하는 투 샷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와 신예은이 각각 블랙 슈트와 레드 드레스를 차려입은 채 서로를 만나는 순간이 포착됐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김명수의 묘인(猫人) 역할 도전과 신예은의 감성 열연, 서지훈의 눈빛 변신 등 청춘스타들의 색다른 매력 분출과 함께 일러스트와 실사를 조합한 새로운 영상미가 더해지면서 ‘신선한 힐...

  • '어서와' 김명수, 입술 가득 우유 거품 '배시시'

    '어서와' 김명수, 입술 가득 우유 거품 '배시시'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가 우유 거품을 입술에 묻힌 채 최고의 행복을 만끽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어서와’는 독특한 촬영 기법으로 완성시킨 특별한 영상미, 일러스트와 CG로 선사하는 신선한 감성으로 안방극장에 새로운 재미를 전하고 있다. 김명수는 오직 ‘한 사람&...

  • '어서와' 김명수, 신예은·서지훈 스킨쉽에 질투→'집안 돌격' 엔딩

    '어서와' 김명수, 신예은·서지훈 스킨쉽에 질투→'집안 돌격' 엔딩

    KBS2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김명수가 애타는 질투심에 사로잡혀 무작정 신예은의 집안으로 돌진한 결말을 맞이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26일 방송된 ‘어서와’에서 홍조(김명수 분)는 아버지 김수평(안내상 분)의 재혼으로 인해 갑작스럽게 이사하게 된 김솔아(신예은 분)를 따라 새집으로 향했다. 홍조는 김솔아가 아버지와의 헤어짐에 아파할 때도, 짝사랑 앞에서 허둥댈 때도, 약간의 거리를 유지한 채 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