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동건이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우는 남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장동건이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우는 남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장동건이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우는 남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올해 43세. 나이가 들수록 장동건의 외모는 품격을 더해간다.
올해 43세. 나이가 들수록 장동건의 외모는 품격을 더해간다.
올해 43세. 나이가 들수록 장동건의 외모는 품격을 더해간다.

여전히 잘생긴 외모를 유지하는 장동건
여전히 잘생긴 외모를 유지하는 장동건
여전히 잘생긴 외모를 유지하는 장동건

배우 장동건이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우는 남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장동건, 김민희 주연의 영화 ‘우는 남자’는 낯선 미국 땅에 홀로 남겨져 냉혈한 킬러로 살아온 곤(장동건 분)과 남편과 딸을 잃고 절망 속에서 살아가고 있는 여자 모경(김민희 분)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