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클라운이 뮤직비디오 촬영에 임하고 있다.
씨클라운이 뮤직비디오 촬영에 임하고 있다.


씨클라운이 뮤직비디오 촬영에 임하고 있다.

그룹 씨클라운(롬, 시우, 레이, 강준, 티케이, 마루)이 새 앨범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씨클라운의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양평의 모 세트장에서 촬영한 씨클라운의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씨클라운이 창고를 연상케 하는 세트장에서 강렬한 눈빛을 발산하며 안무를 펼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씨클라운은 자신들의 그룹 이름이 적힌 블랙 의상을 입은 채 강렬한 미소를 지어 보이고 있어 새 앨범 안무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씨클라운의 이번 타이틀 곡은 ‘내여자’를 지켜주겠다는 의미가 담긴 곡이다. 이들은 일명 사또춤을 추며 일사불란하게 움직여 마치 ‘태양의 서커스’를 보는 듯한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는 후문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