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뷔가 순정 만화를 찢고 나온것 같은 청순한 비주얼과 극강의 섹시함, 다채로운 화려한 매력으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26일 오후 방탄소년단의 공식 네이버포스트를 통해 휴대폰 배경화면으로 사용할 수 있는 '퍼미션 투 댄스' 콘셉트 포토가 공개됐다. 삼척 바다를 배경으로 촬영한 사진은 한여름의 무더위를 날릴 시원함을 선사했다.

바다를 배경으로 뷔는 화이트 셔츠와 하프팬츠를 입고 크로쉐 니트 헤어밴드를 매치해 편안하면서도 시크한 분위기의 서머룩을 연출했다.

뷔는 화려하고 아름다운 비주얼은 물론 살짝 짓는 달콤한 미소로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뷔의 깊은 눈빛, 아치형의 눈썹, 부드럽고 둥근 얼굴선, 높은 콧대와 작은 턱, 화려한 이목구비는 남성미와 소년미 여성미를 오가며 미의 극치를 보여준다.

뷔가 카메라를 향해 살짝 미소를 짓자 한 쪽 눈에만 있는 쌍꺼풀이 드러나면서 다른 쪽 얼굴과는 대조되는 섹시하고 매혹적인 매력을 자아냈다. 바다를 바라보는 뷔의 옆모습은 신이 빚은 듯 완벽하고 아름다운 선으로 이루어져 있다.

뒤돌아 있는 사진은 뷔의 큰 키를 실감케 했다. 길고 곧게 뻗은 다리, 넓은 어깨, 우월한 피지컬은 뒷모습마저 잘생겼다는 찬사를 자아냈다.

주유소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에서는 청량함 가득한 환한 미소가 보는 이들을 행복하게 했다. 더불어 섹시함이 폭발한 폴라로이드 사진으로 팬심을 제대로 공략했다. 긴 머리를 묶고 점프슈트와 수갑으로 머그샷을 연출한 뷔는 섹시한 눈빛을 더해 노출 하나 없이 한 순간도 시선을 뗄 수 없는 극강의 섹시미를 자랑했다.

청량함 넘치는 소년미부터 설렘 가득한 비주얼, 도발적인 섹시함까지 뷔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사진을 본 팬들은 "오늘도 잘생겼을 줄 알았어", "저렇게 바라보는 선배 어디가면 만날 수 있나요". "신이 열일해서 만들었다", "섹시하면서 청량한 건 최고", "태형이 보는 순간 더위를 잊었어. 청량 미남 최고", "청량, 섹시, 도발 다하는 태형이 최고"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